안녕하세요~ 한빛양 입니다 ^_^

이번주 저희 한빛에 뜨끈뜨끈한 소식이 있어 이렇게 달려왔습니닷.

두둥두웅~바로바로 '실용출판사업부의 부서 이사'를 했습니다!

 삶,여행,육아에 대해 고민하고 독자님들과 소통하는 실용출판사업부로 굉장히 즐거운 분들이 계신 부서입니다.

이사 하기 전 실용출판사업부를 살짝 들어가보아요~

▲ 깔끔함과 아기자기함이 느껴지지않나요? 무겁지 않은 사무실 구조가 저까지 기분좋게 만들어요 풉풉


2층의 분위기를 만끽하고 다같이 이사준비를 합니다. 으샤으샤으샤!

언능 이사를 하고난 5층의 변화를 보여드리는게 중요할 것 같아! 완료된 5층의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문을 열자마자 보이는 풍경▼(쥑이네요~ 일하다가 잠시 맘을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이래요!!) 

그리고 기존에는 없던 보드판과 내부 탕비실이 너무나 편리하다고들 실용출판사업부 부서 분들이 방방 좋아하셨어용!

▼ 이사 후 실용출판사업부



방방 뛰는 마음 그대로 실용출판사업부의 대리님들을 모셔 간단히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1. 이사소식을 들으셨을떄 어떠셨어요? 

박대리 : 저는 새로운곳에 가는걸 좋아해서 솔직히 좀 설랬어요. 새롭게 시작하는 느낌도 있고요.

정대리 : 고층으로 가면 연남동의 풍경을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기대가 됬었죠. 업무시간 중 조금 지칠 때 하늘을 볼 수 있는 풍경이 있다면 제대로 힐링 타임이 되겠구나. 하면서 기대 기대했어요.


2. 이사하시면서 재미있는 에피소드는 없었나요?

박대리 / 정대리 : 이사 당일날 팀장님들만 오전부터 출근하셔서 이사를 진행하시고 저희는 오후에 오라고 하셨는데 우리 팀장님들 배려심이 짱이시지 않아요? 보통 이사하면서 대리분들을 배려하는 문화는 처음보기도 했고 많이 감동했었어요!!! 어쩜 그렇죠?? 와우 !!


3. 2층에서 5층으로 옮기고나니 전과 다른 느낌이 있으신가요?

박대리 / 정대리 :  B동이랑 멀어져서 그런지 스타트업 하는 느낌이에요. 업무는 그대로 하고 있지만 모든것을 새롭게 시작하는 마음이 생기더라구요. 새롭게 생긴 공간과 공기가 그리 만들어 주는거 같기도해요.


4. 이사하고나서 제일 좋은 점은?

박대리 / 정대리 : 2층의 구조상 탕비실이 없었는데 탕비실이 생겨서 너무 좋고 사무실안에 화장실이 생기니 너무 편해요! 다들 아실꺼에요! 화장실과 탕비실의 각도와 공간이 얼마나 중요한지! 하하


5. 한빛 A동 5층에게 한마디 해주세요

박대리 / 정대리 : 5층에 오니 동교동 3거리도 보이고 노을도 보이네.  커피한잔 마시면서 잠시 앉을 수 있는 의자 하나 주오. 그러면 내 소원은 다 이루었소.


함께 일하는 공동체에서 작은 변화들이 어떨때는 보이지 않는 응원의 메세지가 되서 힘을 나게 해주는데요.

이번 실용출판사업부의 이사는 성공적 응원의 메세지가 아니였나라는 생각이 듭니다.

"정성들인 새것은 누구도 싫어하지 않잖나요?"

이상 한빛양이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한빛냥

더 나은 세상을 위한 한빛출판네트워크

짜잔~!

한빛이 드디어 새로운 사옥으로 이사를 했습니다!


20년 서교동 시대의 막을 내리고,

홍대 입구역 근처 창천동이라는 곳으로요.

(위치 링크)


사진으로봐도 무진장 넓어보이는 두개의 건물!

바로 이곳이 한빛의 새 보금자리랍니다.

(좌측은 A동, 우측은 B동)




건물 뒷편으로는 A동과 B동을 연결해주는 정원(한빛 가든?)이 있고요.

(여기에서 바베큐 파티도 한다는!) 




넓디 넓~~은 로비와,

(점심먹고 배부르면 맘껏 뛰어도 괜춘해요!)





이전 세미나실과 비교도 안되게 大大大大!!강당인

리더스홀(▼)이 마련되어 있고!




편집자의 교정실(▼)까지 갖추어진 이곳!





10월 24일, 멋진 가을 날. 창천동 한빛빌딩의 입주식을 진행했습니다.

첫번째 행사는 빠질 수 없는 컷팅식!


정면을 바라보며 다같이 스마일~~~



다같이 리본을 자르는 데.. 이상한 부분(한 분!)을 목격한 한빛양.!

제가 그냥 넘어갈리가 없죠




다른 분들은 리본을 바라보며 자르지만, 우리 사장님만 정...정.!!!

"카메라가 있는데 정면을 바라봐야 않하긋나!!"

(사진에서도 느껴지는 바..박...력..)





그리고 아이처럼 해맑게 웃으시는 세 명의 부서장님들.

꺄르르르~ 




하지만 컷팅을 하고 나서는!



임모 부장님만 초큼 당황 하셨나봐요



컷팅식을 마무리하고, A동과 B동 사이에서 단체 사진 찰칵!





본격적인 입주식 기념 행사는 리더스홀에서 진행되었어요.

따란, 이곳이 바로 한빛 대강당! 리더스 홀.





입주식을 축하해주러 오신 많은 분들!

특히 여러 출판사 대표님들께서 오셨어요.

(사진 찍는 내내 둑흔둑흔)




은행나무 대표님께서는 신사옥 입주 축사를 해주셨어요.

재치있는 멘트로 참석자 모두를 빵빵 터트려 주셨어요~!




은행나무 대표님의 축사 덕분에

그치지 않았던 웃음 한마당!

(저도 너무 웃어서 사진이 막 흔들렸던 것은 안 비밀.)




감사했던 축사를 뒤로하고..!


신사옥 건축을 위해 힘써주신

건축 시공사 대표님, 인테리어 소장님, 현장 소장님께

감사패를 드리는 시간도 있었습니다.




멋진 신사옥으로 리모델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이어지는 사장님의 한 말씀!




분위기에 알맞게 사장님의 재밌는 사진은 준비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2017 한빛 옥토버페스트를 기대해...주..)





피날레는 바로 케익 컷팅이죠!

(입주 축하 합니다~~~~ 딴따라~ BGM은 알아서 깔아주세요)




이번엔 대두가 아닌 대주먹!

(사장님은 주먹도 크다.jpg)





참석해주신 대표님들과 내빈분들께 감사드리며,




다음 시간에는 한빛가든에서 열린

2017 한빛 옥토버 페스트 현장을 공개하겠습니다!

기대해주세요~~~! 투 비 컨티뉴~~!



"어머 너무 기대된다~얘~"

블로그 이미지

한빛양

더 나은 세상을 위한 한빛출판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