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코로나가...왜 안사라지고 있는거죠.....

코로나가 없었다면 6월의 한국은 엄청 떠들썩한 축제도 많았을거고...

한빛도 많은 모임과 축제 준비를 했을텐데..@_@라는 생각이 문득 들면서

작년에 코로나가 없던 우리는 무엇을 했는지 되짚어보게 되었습니다.


과거의 내 일기장 열어보는 재미 같은거죠.

아시죠? 과거 열어보는 재미 ㅋㅋㅋㅋㅋ(어감이 그리 좋지 않네요 :-)

여름이 다가오던 시절, 우리 한빛에서는 작년에

"서울 도서전 참가와 외쿡! 도서전 다니오기", 그리고 "DevGround"가 열였어요.


< DevGround 2019 >

 

개발의 즐거움이 가득한곳-DevGround 2019-Ai&Data Science-①

1993년부터 개발자를 위한 전문 서적을 출판해온 한빛미디어에서 인공지능, 데이터과학, 블록체인 기술 발표와 개발자들의 생생한 경험담으로 구성한 데브그라운드 2019(DevGround 2019) �

blog.hanbit.co.kr

정말 많은 개발자분들이 참여해주셨죠.

데브그라운드에 참석하신분들이 남긴 후기가 눈에 들어오네염.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데브그라운드로 만날 수 없어서

독자분들과 코로나를 피해 소통할 수 있는 방법을 담당자분이 엄청나게 고민하고 계십니다.

(이젠 진짜 대면은 어려운 시대가 도래한 것인가...@_@)

  내년에는 우리 서로 마주하고 토론도 하고 강의도 듣고 하면 좋겠어요.


그리고 이맘때쯤 도서전이 훅훅 열렸었죠.

< 서울국제도서전(SIBF) >

 

2019 서울국제도서전(SIBF)에 한빛이 함께 했어요!

안녕하세요~ 6월을 마지막 주가 벌써 성큼성큼 다가왔어요. 6월 <여름, 첫 책>이라는 서울국제도서전에 한빛도 함께 했습니다. [06/19(수)~06/23(일)] ↓ 티켓팅을 하고 게이트 3번에서 오른쪽으로 꺾�

blog.hanbit.co.kr

작년에 손미나 저자의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 책으로

손미나 저자를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도 있었어요. ↓

직접 만나서 함께하는 기회가 작년까지만해도 당연했었는데

이렇게보니 그때 이런 것도 했구나..싶으면서 작년과 올해의 삶의 변화가 확 느껴집니다.

작년에는 직접 보는 것이 좋으니 직접 만나서 얘기하자는 얘기가 스스럼없이 나왔는데

올해는 온라인과 메신저 그리고 부득이하게 만나야되는 경우는 마스크를 끼곤해요.

흠.......쓰다보니 갑자기 암울 @_@ 흠...


< 2019년 해외 도서전 참가 >

 

2019 봄, 해외도서전 출장기 - 방콕국제도서전

'사와디캅 Bangkok, 코쿤캅 BookFair ' 한빛에서 처음으로 47회째를 맞은 유서 깊은 방콕 국제 도서전을 다녀왔습니다. (넘나 방콕 도서전은 처음이라 두근거림) 무더운 열기 속에 한빛의 도서 열정�

blog.hanbit.co.kr

 

2019 해외도서전 출장기-대만 타이베이 국제 도서전을 다녀오다

매년 한빛에서 국제적으로 도서 여행기를 진행하고 있는데요! 2018년도에 이어~~ 2019년 해외도서전은 "대만의 타이베이 국제 도서전"을 다녀왔습니다. 타이베이 국제 도서전은 아시아 지역에서 ��

blog.hanbit.co.kr

올해는 해외 도서전은...모두...가지 못했어요. ㅠㅠ 다 취소....

이미 비행기를 예약해놓았을때...코로나가 터지고 바로 취소했다능...

취소하는데에도 엄청나게 힘든 여정이였다고 들었어요.

(항공 취소가 넘나 많아서 전화가 잘 안되는 상황이였다고 함)


그렇지만!!!

코로나 백신이 개발되고 있으니 그래도 스스럼 없이 얼굴보고 이곳저곳 갈 수 있는 날이

곧 다가오리라 기대합니다.(긍정적이여야 살수 있닼) ㅋㅋㅋ


그리고 이맘때즘 우리 한빛은 워크숍과 곧 다가올 옥토버페스티벌을 준비했었죠

<한빛 워크숍>

작년 워크숍 이야기는...궁금하시면 연락주세요 ㅋㅋㅋ URL 알려드릴께요 ㅋㅋ

쉬운 한빛냥아님 ㅋㅋㅋ

 

< 마지막으로 2019 한빛 옥토버페스트 >

 

CHEER UP! BEER UP! - 2019 한빛 옥토버페스트

가을이 왔고~ 이 계절에 한빛과 꼭 함께 즐기는 그것 옥토버페스트(Oktoberfest) 이번 연도 옥토버페스트 주제는 CHEER UP! BEER UP! 입니다~ 일주일 전부터 '기원균성한열참옥' 뜻을 축제 당일날 맞춰주�

blog.hanbit.co.kr

맛있는 것도 먹고 게임도하고 선물도 받고

수다도 떨고 그런시간.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옥토버니까 맥주는 필수!

그때가 좋았어 워워워워워(노래가사같음) ㅋㅋㅋ

대략...우리 이러고 즐겁게 2019년을 지냈었네요.ㅋㅋㅋ

좀.........................아련하네염.

혹시, 혹시라도 코로나가 가을쯤에 확 사라지면

옥토버페스트를 하게되면

제가 이 기쁨을 빨리 알려드릴께요. ^_____^/

그럼 안뇽~~

 

블로그 이미지

한빛냥

한빛출판네트워크 공식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한빛양입니다!

6월 14일(수)부터 18일(일)까지, 5일 간 코엑스 홀A와 B1에서 열린 2017 서울국제도서전을 기억하시나요?


0.jpg

<2017 서울국제도서전을 알리는 깃발>


0-1.jpg

<2017 서울국제도서전 개막 준비>



저희 ‘한빛출판네트워크’의 한빛미디어, 한빛비즈, 한빛아카데미, 한빛라이프, 한빛에듀도 5일 간 함께했습니다.


이번 서울 도서전의 슬로건은 “변신”이었는데요. 빠르게 변하고 있는 컨텐츠 소비 문화를 담아내고자 노력하셨던 주최사에게도 박수를 보냅니다.


짝짝짝!!!!


저희의 기대를 훌쩍 뛰어넘어 책을 사랑하는 20만이 넘는 참관객으로 연일 북적북적했거든요!


아쉽게도 2017 서울국제도서전에 참석하지 못하신 분들을 위해 행사 이모저모를 정리했습니다.

그럼 시작해 보겠습니다! ~ 고고!


1. 저희 ‘한빛출판네트워크’를 찾아주세요!


1-1.jpg

<한빛출판네트워크 부스 전경>


여기가 한빛출판네트워크 부스입니다.

기본부스로 제약이 많았지만, 디자인팀의 도움으로 한빛출판네트워크의 다양한 브랜드(‘한빛미디어’, ‘한빛비즈’, ‘한빛아카데미’, ‘한빛라이프’, ‘한빛에듀’) 특성을 살린  돋보이는 부스를 제작할 수 있었습니다.


참관객과 스텝 모두에게 만족스러운 동선을 만들고자 노력해주신 덕분에  만족스러운 전시회가 되었습니다.


사진에서 보여지는 것처럼 브랜드 별 도서를 선반과 매대에 진열하고, 대표 도서를은 표지를 확대하여 벽에 붙였습니다.


그래서일까요?


한빛미디어가 종합 출판사라는 것을 한 번에 알아보시는 눈썰미 있는 독자분들이 많으셨습니다. 세살부터 여든살까지 여러 독자님들이 한빛 부스를 찾아 준 것이 기억에 남습니다.


KakaoTalk_20170626_165926479.jpg

<한빛출판네트워크 부스 벽면과 매대1>


KakaoTalk_20170626_165952292.jpg

<한빛출판네트워크 부스 벽면과 매대2>



선반 앞으로는 매대를 설치해 부스 앞을 지나는 독자가 책을 쉽게 살펴볼 수 있도록 진열해두었습니다.


KakaoTalk_20170626_170011626.jpg

<굴리굴리 엽서와 관련 도서>


5.jpg

<굴리굴리 프렌즈로 독자의 마음을 훔쳐볼까요?>



이렇게 굴리 굴리 프렌즈 엽서와 배너, 김현 저자님께서 보내주신 포토월을 부스 앞에 설치해뒀어요.

단연 굴리 굴리 프렌즈의 인기가 최고였는데요. 굴리 굴리 프렌즈 엽서 5천 세트가 날개돋힌 듯 사라졌습니다!


2. 한빛 부스를 찾은 사람들, 그리고 특별한 손님

이번 국제도서전의 컨셉인 ‘변신’이란 키워드에 걸맞게, 개성이 넘치는 독립 서점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있었는데요,

바로 앞쪽에 위치한 다소 낯선 이름의 저희 부스를 찾아주신 독자님들 중에는 IT 전문 출판사인 한빛미디어를 알아보시고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좋은 말씀을 해주시는 분들도 많으셨고요. 매대에 진열된 ‘지적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을 발견하시고는 ‘이 책이 여기서 나왔군요.’라며 반색을 표하는 분들도 많으셨습니다. 역시 밀리얼셀러의 힘인가요? :)


여러 독자님들이 부스를 찾아주셨는데요. 첫번째로 기억에 남는 독자들이라면,

굴리 굴리 프렌즈의 귀엽고 앙증맞고, 청순한 모습에 정신을 잃고 달려드는 여학우 및 여성 독자님들 이었습니다.


(모든 사람의 시선과 손이 향하는 곳엔 무엇이 있을까요?)


KakaoTalk_20170626_170102489.jpg

<모두의 관심은 ...>


그리고! <마인크래프트>에 마음을 뺏겨 부스 앞을 서성이는 어린 친구들의 발걸음도 이어졌습니다.

“마인크래프트 보고 갈래?” 라는 한 마디에 어린 친구들은 모두 그냥 지나치질 못하더군요. (하하)


KakaoTalk_20170626_170042660.jpg

<마인크래프트를 보는 친구>


KakaoTalk_20170626_165817989.jpg

<사진 및 에피소드 제공 : 한빛 비즈 1팀 송 대리>



여기 마인크래프트 책을 나란히 사이 좋게 들고 밝게 웃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한빛 부스에서 <마인크래프트>를 발견하고서 한참 동안이나 고민을 했다고 해요. 오래도록 끙끙거리다 자리를 떠났다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챙겨온 용돈을 조금씩 모아 책을 구입했다는 훈훈한 이야기입니다.


마인크래프트에 대한 어린 친구들의 관심이 매우 높아서 깜짝 놀랐습니다.


굴리굴리 프렌즈, 김현 작가님의 컬러링 북이 인기가 많았고, 자녀와 함께 도서전을 찾은 어머님, 아버님의 경우 톡톡창의력수학 시리즈와 굴리굴리 미로찾기, 색칠찾기 시리즈에 관심을 보이셨어요. 역시 평일보다는 주말에 가까울수록 가족 단위의 방문객들이 많았습니다.


3. 그렇다면 다른 부스는 어땠을까?

도서전에서는 이색적인 이벤트가 여럿 있었는데요,

그중에는 올해 참여한 출판사 중 ‘가장 근사한 부스를 선보인’ 출판사에 투표하는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규모면에서나 컨셉이 독특한 부스도 여럿 볼 수 있었습니다.


저는 문학동네와 창비, 열린책들의 부스가 인상적이었는데요.

너무 많은 독자님들이 책에 열중하고 계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6.jpg

<김영하 작가를 전면에 내세운 문학동네 부스>


7.jpg

<인문 인문한 창비 부스>


8.jpg

<느낌 있는 열린책들 부스>


9.jpg

<사람들이 북적이는 열린 책들 부스 2>



오늘의 도서전 이야기는 여기까지입니다. ^ ^


저희 한빛가족 모두가 한마음으로 힘써주신 덕분에 도서전 준비부터 진행, 마무리까지 유쾌하게 마칠 수 있었어요!

정말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한빛양의 2017 서울국제도서전 운영기와 탐방기였습니다.

도서전에서 찍은 재미있는 사진들은 덤입니다!



0-2.jpg

<시선을 끄는 형형색색의 도서 표지 - 열린 책들>


0-3.jpg

<시크릿 도서 묶음 ‘읽는약’ -열린 책들>


0-4.jpg

<팟캐스트 ‘김태훈의 책보다 여행’ - 21세기 북스>


0-5.jpg

<문학, 시집 시리즈 - 문학동네>


19.jpg

<눈이 가는 책.. 완판됐다고 해요! - 스토리지북앤필름>


20.jpg

<사적인 서점>


21.jpg

<문학과 지성사>



정말 끝.

블로그 이미지

한빛양

한빛출판네트워크 공식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